default_setNet1_2
ad27

“지역인재 지원…미래 100년 준비하는 첫걸음”

기사승인 2017.02.16  22:30:00

김상아 기자

공유
12면  
default_news_ad1

  북구, 저소득 고교·대학 입학생 ‘희망365 장학금’
  공동모금회 기탁금 1억4,150만원 158명 수혜  
 “나눔 실천하는 따뜻한 마음 가슴속에 새겼으면”

 

북구는 16일 구청 대회의실에서 박천동 구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저소득 고교 및 대학 신입생 158명에게 희망365 장학금을 전달했다. 올해 희망365 장학금 수혜 대상은 대학생 88명, 고등학생 107명으로, 대학생에는 1인당 100만원, 고등학생에는 1인당 50만원을 각각 지원했다.

울산 북구는 16일 구청 대회의실에서 저소득 고교 및 대학 입학생에게 희망365 장학금을 전달했다.
지난 1년간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북구 지역 저소득 학생 장학금 전달로 지정기탁된 금액 1억4,150만원을 이날 158명의 지역 학생들에게 전했다. 올해 희망365 장학금 수혜 대상은 대학생 88명, 고등학생 107명으로, 대학생에는 1인당 100만원, 고등학생에는 1인당 50만원을 각각 지원한다.  
전체 모금액 1억4,800만원 중 장학금 지급 잔액 650만원은 저소득계층 학습지원비로 사용할 예정이다.

이번에 대학에 입학 예정인 한 학생은 “장학금을 받게 돼 부모님의 경제적 부담을 다소 덜어드릴 수 있게 돼 기쁘다”며 “대학 졸업 후 사회에 진출하면 온정을 베풀며 사는 사람이 되겠다”고 말했다.
희망365 장학금은 365일 언제나 인체의 적정온도인 36.5도를 유지하며 따뜻한 북구를 만들어가자는 의미로, 장학금 전달은 지난 2013년부터 진행돼 올해 5회째를 맞았다. 지금까지 개인과 각종 단체, 기업체의 참여로 모두 424명의 학생들에게 3억4,50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박천동 북구청장은 “사람을 키운다는 것은 우리 미래의 100년을 준비하는 것”이라며 “이웃을 사랑하고 더불어 살아가는 도시, 교육 인재 도시로 더 큰 도약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어 “학생들도 나눔을 실천할 수 있는 따뜻한 마음을 가슴 속 깊이 새기며 살아가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김상아 기자 lawyer405@iusm.co.kr

<저작권자 © 울산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28
ad26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오늘 많이 본 지면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29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