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27

중구문화의전당 어울마루, 개성있는 문화공간 탈바꿈 한다

기사승인 2017.03.20  22:31:00

김기곤 기자

공유
9면  
default_news_ad1

울산 중구문화의전당 어울마루가 이색적이고 다양한 소규모 공연이 가능한 개성 있는 문화공간으로 탈바꿈한다. 

20일 중구에 따르면 중구문화의전당은 지난 1월부터 최근까지 어울마루 283㎡의 벽면 도색과 분장실 조성, 빔 프로젝트와 전동스크린 교체를 완료했다.

또 조명시스템을 재구축하고 그랜드 피아노 대여 등 지속적인 시설 보완을 통해 소규모 공연장이 거의 전무한 울산에서 차별화 된 매력적인 소규모 공연장을 구축할 계획이다. 

 

중구문화의전당 어울마루가 조명시스템을 재구축하고 그랜드 피아노 대여 등 지속적인 시설 보완을 통해 울산에서 차별화 된 매력적인 소규모 공연장을 구축할 계획이다.



어울마루는 문화의전당 지하 1층에 위치한 이동식 객석 123석 규모의 소규모 공연장으로, 이번 재정비가 완료되면 소규모 음악과 연극, 무용, 강연 등 다양한 공연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이외에도 큰 무대 연출을 부담스러워하는 지역예술인은 물론, 아기자기한 소규모 공연을 향유하고 싶어 하는 지역주민들에게도 새로운 문화공간으로 각광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첫 번째 무대로는 이달 말 30일 브런치콘서트가 '피아니스트 조재혁과 함께하는 행복한 아침'의 주제로 펼쳐진다. 

또 색다른 1인 뮤지컬 드라마인 명배우 열전도 4월과 6월, 9월과 11월 각각 개최된다. 

문화의전당 관계자는 “우리 전당은 공연을 연출하고자 하는 문화예술인 누구에게나 열려있는 공간”이라며 “다양한 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해 지역 최고의 공연장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기곤 기자 nafol@iusm.co.kr

<저작권자 © 울산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28
ad26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오늘 많이 본 지면기사

set_C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29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