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27

류샤오보가 남긴 사진집 서문

기사승인 2017.07.18  09:13:16

디지털미디어국

공유
default_news_ad1

타계한 중국 인권운동가 류샤오보(劉曉波)가 부인 류샤(劉霞)의 사진집에 쓸 서문으로 부인에 대한 애틋한 사랑의 감정을 유언처럼 남겼다.    
    홍콩 돤(端) 미디어는 류샤의 친구로 출판사 편집자인 G씨는 최근 류샤오보가 병상에서 작성한 류샤의 사진집 '류샤오보와 동행하는 방법'(Accompanying Liu Xiaobo)의 서문 원고 사진을 넘겨받았다고 15일 보도했다.    
    이 서문은 류샤오보가 남긴 마지막 유언이자 부인에게 전하는 마지막 선물이 됐다고 돤 미디어는 전했다.     [홍콩 개방망 캡처=연합뉴스]

디지털미디어국 webmaster@iusm.co.kr

ad28
ad26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오늘 많이 본 지면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29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