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32

조성웅 푸른울산21환경위원회 위원장 ‘대통령상’

기사승인 2017.10.12  22:30:00

강태아 기자

공유
12면  
default_news_ad1

제39주년 자연보호헌장 선포 기념식
민·관 거버넌스로 지역환경 향상 기여


 

푸른울산21환경위원회(현 울산지속가능발전협의회) 조성웅 위원장이 자연보호 활동을 통해 사회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지속가능발전위에 따르면 조 위원장은 12일 오전 경부 구미 금오산 잔디광장에서 열린 제39주년 자연보호헌장 선포 기념식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조 위원장은 시민환경단체와의 네트워크 구축과 민·관 거버넌스를 통해 지역발전과 지속가능한 푸른울산을 만들기 위한 주도적 역할을 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조 위원장은 또 울산 생태관광 활성화를 위해 2011년부터 생태해설사 전문과정을 운영, 매년 30명의 해설사를 양성했으며, 시민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태화강 생태한마당 행사, 환경페어 행사, 유해식물제거작업 및 시식회 행사, 태화강 십리대숲의 보전운동 행사를 해마다 추진하고 있다. 

생태하천 태화강 하천정화 사업을 통해서는 폐기물 363톤, 오니 800톤 제거 하는 등 지역 자연환경 보전활동에 매진했을 뿐만아니라 환경분야 인력양성과 재교육을 통해 지역환경을 향상시키기 위한 교육을 실시, 2,918개 기업이 참여했고 6,903명의 교육생을 배출하는 등 지역 생태환경조성과 미래 지향적인 환경보전에 기여한 점도 인정받았다.

조 위원장은 울산환경산업인력양성센터 수석 연구원으로 지난 2006년부터 위원회 활동을 하고 있다.    

강태아 기자 kt25@iusm.co.kr

ad28
ad26
ad30
default_side_ad1

오늘 많이 본 지면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