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32

[영상] 서해순 말말말 "문 대통령 같은 남편 있었으면"

기사승인 2017.10.13  00:24:56

노컷뉴스

공유
default_news_ad1

고 김광석 씨 아내 서해순 씨가 12일 오후 '딸 유기치사' 혐의 등과 관련한 피고발인 조사를 받기 위해 서울지방경찰청에 출석했습니다.

경찰 조사에 앞서 서해순 씨는 취재진에게 작심한 듯 격정적인 언사를 쏟아냈는데요.

서 씨는 자신이 겪은 시댁 행태를 들어 여성들에게 "결혼하지 말라"며 "지금 저에게도 문재인 대통령 같이 든든한 남편이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서 씨는 자신에 대해 갖가지 의혹을 제기한 고발뉴스 이상호 기자를 강력하게 비난하면서 "이 기자의 실체를 밝히는 다큐멘터리를 직접 제작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제 말에 거짓이 있다면 할복자살하겠다"는 발언도 서 씨 입에서 튀어나왔습니다.

서 씨는 "김광석 씨와 딸 서연이를 좋아했던 분들께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며 "잘 마무리해 좋은 모습으로 다시 찾아뵙겠다"는 말로 자신의 발언을 마무리했습니다.

 

고 김광석 씨의 아내 서해순 씨가 딸 서연 양 사망 의혹과 관련해 피고발인 신분으로 서울지방경찰청에 출석하며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원문보기: 
http://www.nocutnews.co.kr/news/4859532#csidxa0afcf0145e2c998108628f5da722ad 

노컷뉴스

ad28
ad26
ad30
default_side_ad1

오늘 많이 본 지면기사

set_C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