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32

강성훈·김민휘, PGA CIMB 클래식 상위권 출발

기사승인 2017.10.13  13:00:00

노컷뉴스

공유
default_news_ad1

다음주는 국내서 사상 첫 PGA대회 CJ컵 개최 

 

 

강성훈(30)과 김민휘(25)가 미국프로골프(PGA)투어 CIMB 클래식 첫날을 상쾌하게 출발했다.

강성훈은 12일(한국시각) 말레이시아 TPC 쿠알라룸푸르(파72·7005야드)에서 열린 PGA투어 CIMB 클래식 1라운드에서 5언더파 67타 공동 8위에 올랐다.

버디 6개를 잡는 동안 보기는 1개로 막은 강성훈은 단독 선두 캐머런 스미스(호주)에 3타 뒤진 공동 8위로 대회를 시작했다. 지난주 열린 새 시즌 개막전 '세이프웨이 오픈'에서 공동 62위로 부진했던 강성훈은 기분 좋은 출발과 함께 상위권 성적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김민휘도 이글 1개와 버디 5개, 보기 3개로 4언더파 68타를 치고 공동 14위로 상위권에 자리했다. 이 대회에 출전한 한국(계) 선수 중에는 재미교포 케빈 나(34)가 6언더파 66타를 치고 공동 5위로 가장 높은 순위에 이름을 올렸다.

3년 연속 이 대회 우승을 노리는 저스틴 토머스(미국)와 지난해 준우승을 기록한 마쓰야마 히데키(일본)는 나란히 2언더파 70타 공동 23위로 출발했다.


한편 PGA 투어는 이 대회를 시작으로 3주간 아시아에서 이어진다. 다음 주는 제주 클럽 나인브릿지에서 한국 최초의 PGA투어 대회인 'CJ컵'이 열린다. 

노컷뉴스

ad28
ad26
ad30
default_side_ad1

오늘 많이 본 지면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