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27

이탈리아“대재앙이 일어났다”…60년 만에 월드컵 탈락
유럽예선 PO 2차전 스웨덴과 0-0

기사승인 2017.11.14  22:30:00

연합뉴스

공유
20면  
default_news_ad1

“대재앙이 일어났다.”

이탈리아 매체 가제타는 14일(한국시간) 이탈리아 축구대표팀이 2018 러시아월드컵 유럽예선 플레이오프 2차전 스웨덴과 홈경기에서 득점 없이 비기자 이렇게 표현했다.

이탈리아는 스웨덴에 1무 1패를 기록해 1958년 스웨덴 월드컵 이후 60년 만에 월드컵 본선 무대 진출에 실패했다.

4회 우승에 빛나는 축구 강국 이탈리아로서는 상상하기 힘든 재앙을 맞았다.

이탈리아는 월드컵에 처음으로 참가한 1934년 우승 트로피를 들었다. 자국에서 열린 월드컵 무대에서 체코를 꺾고 화려하게 월드컵 무대에 등장했다.

4년 뒤에 열린 프랑스 대회에서도 우승하며 명실상부한 축구 강국으로 올라섰다.


이탈리아는 1958년 스웨덴 월드컵에서 본선진출에 실패했지만, 이후 한 번도 빠짐 없이 월드컵 본선진출에 성공하며 세계 축구사에 족적을 남겼다.


특히 1970년 멕시코 월드컵부터 2006년 독일월드컵까지 10차례 월드컵에서 우승과 준우승, 4강 진출을 각각 두 차례씩 기록하면서 세계 축구 흐름을 선도했다.

이탈리아 축구가 무너지기 시작한 건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 때부터다. 남아공 월드컵에서 2무 1패로 역사상 처음으로 본선 무대 무승 탈락의 수모를 겪었다.

2014년 브라질 월드컵에서도 1승 2패로 탈락하면서 2개 대회 연속 본선 조별리그에서 무릎을 꿇었다.

그러나 대다수 팬은 이탈리아의 월드컵 예선 탈락을 상상조차 하지 못했다.

이탈리아는 2018년 러시아월드컵 유럽예선 G조에서 7승 2무 1패 승점 23으로 스페인(승점 28)에 이어 2위를 기록했다. 각 조 1위까지 주어지는 본선 직행 티켓을 얻진 못했지만, 전문가들은 이탈리아의 월드컵 본선진출을 낙관했다. 그러나 이탈리아는 스웨덴과 플레이오프 1차전 0-1 패배, 2차전 0-0 무승부를 기록하면서 60년 만에 최악의 비극을 맞이했다. 

연합뉴스

입력.편집 :   2017-11-14 21:06   김윤광 기자
ad28
ad26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오늘 많이 본 지면기사

set_C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29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