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27

쇼트트랙 월드컵 4차 대회
평창 동계올림픽 ‘예행연습’
조직위

기사승인 2017.11.14  22:30:00

연합뉴스

공유
20면  
default_news_ad1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이희범)가 오는 16~19일까지 서울 목동실내아이스링크에서 열리는 2017-201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 월드컵 4차 대회를 통해 ‘평창올림픽 예행연습'을 펼친다.

조직위는 14일 “이번 대회가 평창올림픽 개막 직전 한국에서 열리는 마지막 쇼트트랙 월드컵”이라며 “한국 대표팀의 메달 가능성을 확인할 중요한 대회라는 점을 감안해 홍보와 대회 운영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조직위는 쇼트트랙 전문가들뿐만 아니라 쇼트트랙 분야 전문자원봉사자 70여명을 파견해 대회 운영과 장비 배치, 인력 서비스 운영 등에 참여하고, 실제 평창 올림픽처럼 이번 대회를 치르기로 했다.

쇼트트랙 전문 자원봉사자들은 다른 분야의 자원봉사자들과는 달리 별도의 선발 과정을 거쳤고, 4차례 워크숍과 수시 교육을 통해 쇼트트랙 분야의 전문성을 키워왔다는 게 조직위의 설명이다.

조직위는 또 이번 대회가 평창올림픽에 대한 관심을 높이는 계기가 되도록 소셜미디어를 통해 경기 안팎의 소식을 생생하게 전달하고, 평창올림픽 입장권과 경기 안내를 위한 홍보 부스도 운영하기로 했다.

연합뉴스

입력.편집 :   2017-11-14 21:07   김윤광 기자
ad28
ad26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오늘 많이 본 지면기사

set_C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29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