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이예나, 그렇게 하고 싶었던 연기 부모님 반대 벽 부딪힌 후 어떻게 극복했나?

기사승인 2018.01.12  13:27:31

이동엽 기자

공유
default_news_ad1
사진 : 이예나 sns 디지털미디어국 webmaster@iusm.co.kr

배우 이예나가 12일 온라인상 주목을 받으면서 그녀가 부모님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연기자의 길로 들어서게 된 계기를 언급한 인터뷰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최근 한 패션 매거진을 통해 공개된 화보와 인터뷰에서 이예나는 2004년 mbc 드라마 ‘단팥빵’으로 데뷔한 후 오랫동안 작품 활동이 없었던 것에 대해 “유치원때 아역배우로 데뷔를 했다. 그 후 발레만 계속 했는데 부모님이 연기하는 것을 반대하셨다. 대학교 때 발레단 1등을 하면 연기 시켜주겠다고 하셔서 1등을 한 후 연기를 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발레로 큰 무대에서 주인공을 맡는 등 목표치를 다 이뤘다는 이예나는 우연히 연극배우 출신 배우 최일화의 추천으로 연극 ‘친구야! 미안해’ 주인공을 맡으면서 연기를 시작하게 됐다고 전했다. 

또한 이예나는 사람들이 찾는 배우가 되고 싶다고 밝히며 스스로 차근차근 준비를 한 후 꼭 맞는 작품을 만나 대중 앞에 서고 싶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예나는 지난해 방송된 tvN 드라마 ‘써클’에 특별출연한 이력이 있다. 

이동엽 기자 mediadarren9080@gmail.com

ad28
ad30
default_side_ad1

오늘 많이 본 지면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