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35

장기용, 그의 반전 매력 “예쁜 짓 많이 하는 막내 동생이지만 촬영할 때 되면 확 달라져” 

기사승인 2018.01.12  14:07:13

이동엽 기자

공유
default_news_ad1
ad36
ad37
사진 : 장기용 sns 디지털미디어국 webmaster@iusm.co.kr

장기용, 그의 반전 매력 “예쁜 짓 많이 하는 막내 동생이지만 촬영할 때 되면 확 달라져” 

배우 장기용이 12일 온라인상 화제를 모으면서 그에 대한 한보름의 발언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최근 한보름은 매체 인터뷰를 통해 KBS 드라마 '고백부부'에서 함께 호흡을 맞췄던 손호준과 장기용과 연기한 소감을 밝혔다. 

한보름은 "둘 다 내 스타일은 아니지만 매력있다"라며 "호준 오빠는 분위기 메이커였다. 나라 언니와 현장을 이끌어줬고, 밥을 정말 많이 사줬다"고 밝혔다.

장기용에 대해선 "반전 매력이 있다. 극중 상남자 스타일로 굉장히 멋있게 나왔는데, 실제론 애교많은 동생이다. 막냇동생 느낌"이라며 "예쁜 짓을 많이 했다. 모니터 하면서 '기용이 진짜 멋있다'고 하면 '누나, 형 왜 그래요?' 하면서 부끄러워했다. 막상 촬영할 때 되면 확 달라져서 '역시 배우는 배우구나' 느꼈다"고 언급했다.

더불어 “장기용은 시청률 지킴이었다. 검색어 1위에 오르면 단톡방에서 다 같이 축하해줬다”라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장기용은 지난 2012년 모델로 데뷔해 여러 상을 수상했다. 이후 배우로 지난해 연말 방영된 ‘고백부부’ 주인공을 맡았다. 

이동엽 기자 mediadarren9080@gmail.com

ad28
default_side_ad1

오늘 많이 본 지면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