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32

오거돈 "김영춘 불출마 결단에 경의…선거 승리로 보답"

기사승인 2018.03.12  09:13:35

연합뉴스

공유
default_news_ad1
오거돈 전 해양수산부 장관이 27일 오후 부산 연제구 부산시의회에서 부산시장 후보 출마를 선언하고 있다. 오 전 장관은 공약으로 부산의 동북아 해양수도 건설과 함께 동남권 신공항의 가덕도 재추진, 2030 부산엑스포 북항 개최를 내세웠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오거돈 전 해양수산부 장관은 11일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의 부산시장 불출마 선언에 대해 "고뇌에 찬 결단에 진정으로 경의를 표한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부산시민과 민주당을 향한 김 장관의 깊은 애정에 무한한 감동을 느낀다"면서 "동시에 부산 지방권력 교체에 엄중한 책임감을 실감한다"고 적었다.

오 전 장관은 "저는 부산의 정치권력만 바꿀 수 있다면 무엇이든 할 수 있다고 밝혀왔다"며 "김 장관의 결단은 부산의 정치권력 교체를 이끌어 내야 한다는 '원팀'의 가치와 한치도 어긋나지 않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김 장관의 결단은 아파도 아픈 줄 모르고, 틀려도 틀린 줄을 모르던 부산을 바꾸는 마중물이 될 것"이라며 "원팀은 김 장관의 헌신을 지방선거 승리로 보답할 것"이라고 했다.

오 전 장관 측은 김 장관이 부산시장 불출마를 선언함에 따라 내주 중에 예비후보로 등록하고 본격 당내 경선 경쟁에 뛰어들 예정이다.

현재 민주당 부산시장 후보로는 정경진 전 부산시행정부시장이 예비후보로 등록하고 표밭을 누비고 있다.

한국당에서는 서병수 부산시장이 지난 10일 출판기념회로 사실상 선거 출정식을 했고 박민식 전 국회의원, 이종혁 전 최고위원이 예비후보로 등록하고 지지세 확장에 나서고 있다.

연합뉴스

ad28
ad26
ad30
default_side_ad1

오늘 많이 본 지면기사

ad43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