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택배노조 "CJ대한통운, '★★' 표시로 물량 빼돌리기 중단하라"

기사승인 2018.07.11  16:17:39

연합뉴스

공유
default_news_ad1

택배노조가 CJ대한통운이 영남권 지역에서 조합원 앞으로 할당된 물량을 빼돌려 노조활동을 방해한다며 규탄했다.

전국택배연대노조는 11일 경남도청 앞에서 CJ대한통운 규탄대회를 열고 배송 송장에 별표 2개(★★)를 표기해 해당 물량을 집하하지 못하게 하는 등 '노조 죽이기'를 획책한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CJ대한통운은 최근 배송 송장에 별표 2개를 표기한 뒤 물품 집하를 금지하거나 다른 택배 회사를 통해 배송하라고 강요하는 등 불법을 자행했다"며 "이 사태는 치밀한 기획 하에 진행된 것으로 재벌 적폐의 민낯이 세상에 밝혀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수많은 택배 노동자들은 주인 된 삶을 쟁취하기 위해 투쟁에 나섰음을 CJ대한통운은 알아야 한다"며 "사측은 즉시 빼돌린 물량을 원위치시켜 택배 노동자들의 생존권을 보장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택배노조는 이날 사측의 물량 빼돌리기에 항의하는 차원에서 택배 차량 120여대를 도청 앞 도로변에 일렬로 주차하기도 했다.

연합뉴스

ad28
ad30
default_side_ad1

오늘 많이 본 지면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