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아이유, 청소년 교육비 1억원 기부

기사승인 2018.09.18  22:30:00

연합뉴스

공유
17면  
default_news_ad1
아이유. 연합뉴스

 가수 아이유(본명 이지은·25·사진)와 팬클럽 유애나가 청소년들의 교육비로 써달라며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1억원을 기부했다.


18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아이유의 기부로 조손가정 열 곳에 노인의료비·생활비를 지원하고, 대입을 앞둔 청소년 12명에게 장학금을 줄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아이유는 2015년 1억원을 시작으로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3년째 기부금을 전달했다. 올해 상반기에도 이 재단에 2억2,000만원을 쾌척했다. 지난 3월에는 한국농아인협회 서울시 농아노인지원센터에 5,000만원을 기부했다.

연합뉴스

ad28
ad30
default_side_ad1

오늘 많이 본 지면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