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서울시, 색각이상자용 지하철 노선도 개선…테두리 추가

기사승인 2018.12.06  10:55:02

연합뉴스

공유
default_news_ad1

서울시는 서울교통공사, 네이버와 함께 색각이상자를 위한 지하철 노선도를 개선했다고 6일 밝혔다.

색각이상자는 색상 차이를 구분하기 어려운 이들로, 국내에 약 150만명이 있다.

개선한 지하철 노선도는 서울시와 네이버가 2015년 처음 선보인 색각이상자용 지하철 노선도를 9호선 3단계(종합운동장∼중앙보훈병원) 개통에 맞춰 업데이트한 것이다.

색각이상자에게 비슷한 색으로 보이는 2·4·7·9호선에 별도의 색 테두리를 넣었고, 환승역에는 각 노선 색상과 번호를 표기해 구별하기 쉽게 했다.

새 지하철 노선도는 이날부터 서울교통공사 관할 290개 역사(1∼8호선, 9호선 언주∼중앙보훈병원)에 배포된다. 네이버지도 PC 웹에서도 이용할 수 있다.

연합뉴스

ad28
ad30
default_side_ad1

오늘 많이 본 지면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