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울산시의회 ‘울산행정포럼’ 주민참여제 개선방안 간담회 가져

기사승인 2018.12.06  19:19:26

최장락

공유
5면  
default_news_ad1
   
 
  ▲ 울산시의회 의원연구단체인 울산행정포럼(회장 손종학 의원)은 6일 시의사당 다목적회의실에서 시의원, 시민단체 등이 참석한 가운데 “주민참여예산제 개선방안(확대방안)을 주제로 간담회를 가졌다.  
 

울산시의회 의원연구단체 ‘울산행정포럼’(회장 손종학 의원)이 6일 의사당 4층 다목적회의실에서 시의원, 시민단체 등이 참석한 가운데 ‘주민참여예산제 개선방안(확대방안)’을 주제로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는 ‘시민이 주인인 열린 울산’의 다양한 정책에 주민참여 확대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손 회장은 “모든 문제의 답은 현장에 있고, 당사자가 가장 잘 안다”면서 “주민참여예산제는 대의민주주의 한계를 넘어 직접민주주의 보완 할 수 있다고 믿는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주민참여예산제도의 효용성을 높이기 위해서는 주민참여예산 위원을 대폭 늘려야 한다”면서 “또, 참여 동기를 부여하기 위해 위원을 ‘공모’ 방식으로 바꾸고, 주민참여예산 위원들이 자율적으로 운영되도록 여건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연구 위원들이 제도의 운영의 효용성을 높이기 위해 조례 개정 등 필요한 조치를 취해 나가기로 했다.

‘울산행정포럼’은 울산시의 지속발전을 위한 정책 현안 연구 등 새로운 시각으로 연구하는 의회상 정립에 기여하고자 구성됐으며, 손종학 의원을 비롯해 김선미·이시우·김성록·윤덕권·윤정록 의원이 참여하고 있다. 최장락 기자


최장락 c5907@iusm.co.kr

ad28
ad30
default_side_ad1

오늘 많이 본 지면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