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울산시향, 올해 마지막 디스커버리 시리즈 ‘클래식 할 뻔(FUN) 4’

기사승인 2018.12.06  19:19:26

고은정

공유
16면  
default_news_ad1

- 13일 오후 8시 문예회관 소공연장 …'차이콥스키'편

   
 
  ▲ 울산시향은 오는 13일 오후 8시 울산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오케스트라의 매력 차이콥스키’를 주제로 디스커버리 시리즈 ‘클래식 할 뻔(FUN) 4’를 선보인다.  
 

울산시립교향악단(이하 울산시향)은 오는 13일 오후 8시 울산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디스커버리 시리즈 ‘클래식 할 뻔(FUN) 4’를 펼친다.

올해 총4회로 기획된 디스커버리 시리즈의 마지막 편인 이번 공연은 ‘오케스트라의 매력 차이콥스키’편으로 내성적인 성격인 차이콥스키가 겪었던 파란만장한 일대기를 그의 작품을 통해 알아본다.

울산시향이 클래식의 대중화를 위해 기획한 ‘클래식 할 뻔(FUN)’은 2017 시즌 ‘모차르트’, ‘하이든’, ‘베토벤’ 과 2018 시즌 ‘슈베르트’, ‘멘델스존’, ‘브람스’편을 선보였으며, 작곡가별로 대표적인 명곡과 그에 얽힌 숨겨진 뒷이야기를 재미있게 풀어내 신선하다는 평을 받아왔다. 특히, 이번 마지막 시리즈는 티켓 오픈 3일 만에 매진이 되는 등 많은 인기를 끌고 있다. 공연 입장료 전석 1만 원(회관 회원 30%, 단체 20%, 학생 및 청소년증 소지자는 50% 할인). 예매 및 공연 문의 울산문화예술회관 누리집(http://ucac.ulsan.go.kr/) 또는052-275-9623~8. 고은정기자


고은정 kowriter1@iusm.co.kr

ad28
ad30
default_side_ad1

오늘 많이 본 지면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