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울산시의회 전영희 의원 동구자연환경 보존 간담회 가져

기사승인 2019.01.10  21:42:25

최장락

공유
5면  
default_news_ad1
   
 
  ▲ 울산시의회 전영희 환경복지위원장이 10일 시의사당 다목적회의실에서 동구 주민 14명이 참석한 가운데 동구의 자연환경 보존을 위한 주민의견 청취 간담회를 가졌다  
 

울산시의회 전영희 의원(환경복지위원장)은 10일 의사당 4층 다목적회의실에서 동구 주민 14명이 참석한 가운데 동구의 자연환경 보존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는 동구의 아름다운 자연환경과 염포산 보존을 위해 주민들의 의견을 청취하고자 마련된 자리이다.


주민들은 “문현삼거리에서 화장막 가는 길에 차량 쓰레기 투척이 빈번하고 투척된 쓰레기로 인해 악취가 심한만큼 쓰레기 불법투기를 막기 위한 CCTV를 설치해야 한다”면서 “또, 비가 오거나 눈이 올 때 산길이 미끄러워 염포산을 이용하는 주민들의 안전을 위해 미끄럼방지 시설물이 필요하다”고 건의했다.

전 위원장은 “아름다운 자연환경과 산을 가지고 있는 동구지역에 지속·반복적으로 발생되는 환경 문제에 대해서는 담당 공무원과 함께 직접 현장을 방문해 문제를 해결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최장락 기자


최장락 c5907@iusm.co.kr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