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고래생태체험관 수족관에서 태어난 새끼 돌고래 '고장수' 언론 공개

기사승인 2019.02.21  22:30:03

우성만

공유
1면  
default_news_ad1
   
 
 

21일 울산시 남구 장생포 고래생태체험관 보조풀장에서 새끼 돌고래 '고장수'(왼쪽사진 오른쪽 첫 번째)가 어미 돌고래 '장꽃분'과 함께 물 밖으로 몸을 내밀고 힘차게 점프를 하고 있다. 고장수는 2017년 6월 13일 고래생태체험관 수족관에서 태어났다. 우성만 기자

우성만 smwoo@iusm.co.kr

ad28
ad30
default_side_ad1

오늘 많이 본 지면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