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국에너지공단, 에너지산업생태계 조성 위한 신비전선포

기사승인 2019.03.14  22:30:03

강태아

공유
13면  
default_news_ad1

- 울산 신청사 준공식 가져

   
 
 
   
 
  ▲ 14일 한국에너지공단 울산 청사 준공식에서 김창섭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울산 우정혁신도시에 새 둥지를 튼 한국에너지공단이 에너지산업생태계 조성을 위한 신 비전선포식을 갖고 울산 시대의 개막을 알렸다.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김창섭)은 14일 중구 종가로 323 신청사에서 준공식과 비전선포식을 가졌다.

한국에너지공단 신청사는 지난 2017년 2월부터 약 2년간의 공사기간을 거쳐 지하 3층, 지상 8층, 연면적 2만 4,348.17㎡규모로 지어졌다.
태양광 발전, 태양열 급탕, 지열 에너지 등의 재생 에너지로 건물 냉난방을 효율적으로 운영하며 통합형 건물에너지 관리 시스템 BEMS(Building Energy Management System)을 도입해 에너지 사용량을 최소화하도록 했다.
건축물 에너지효율등급 1++, 녹색건축 인증 최우수 등급, 제로 에너지 건축물 인증 등을 받아 에너지 공공기관으로서 에너지 효율 향상에 앞장서고 있다.
공단은 이날 신 비전선포를 통해 깨끗하고 안전한 에너지로의 전환을 추진하기 위해 △산학연의 경제 주체와 지자체 등과의 유기적인 협력 체계 구축 △선진기술이 주도하는 지속가능한 대한민국 에너지산업생태계 조성 △일자리 증대와 국내 산업의 국제경쟁력 제고 △에너지 우수기술에 대한 인센티브 제공과 기준고도화를 통한 국내 산업의 기술혁신 견인 등을 중점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공단은 이러한 에너지산업생태계 조성을 통해 국민적 요구에 부응하고, 정부의 에너지 정책을 성공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조직 역량을 결집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공단은 또 인권경영헌장 선포식을 통해 인권존중 문화를 조성하고, 기관의 모든 활동에 있어 인권경영을 적극 실천하겠다고 결의도 보였다. 특별히 인권경영이 정착 및 확산되도록 노력함으로써 사람중심의 공단, 차별이 없는 직장, 투명하고 공평한 업무 처리 등의 사회적 가치를 구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
한국에너지공단 김창섭 이사장은 기념사에서 “울산의 일원으로서 울산과 함께 실질적이고 특화된 에너지 협업모델을 발굴해 지역사회 발전과 글로벌 혁신을 이루도록 하겠다”며 “국민과 직원이 모두 행복한 공단, 관련기업과 상생하는 사람중심의 공단이 되고, 아울러 국민안전을 최우선의 가치로 여기는 ‘국민에게 신뢰받는 에너지 리더’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이날 준공식에는 주영준 산업통상자원부 실장, 송철호 울산광역시 시장, 황세영 울산시의회 의장 등 내빈을 비롯한 공단 직원 등 총 400여명이 참석했다.


강태아 kt25@iusm.co.kr

ad28
ad30
default_side_ad1

오늘 많이 본 지면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