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SBS ‘그것이 알고 싶다' 휴스턴국제영화제 특별상

기사승인 2019.04.15  22:30:00

연합뉴스

공유
17면  
default_news_ad1

 5․18 민주화운동 ‘잔혹한 충성 편’
 국방부 내 기밀문건 등 최초 보도
‘진상규명위’ 출범 등 사회적 반향

 MBC 검법남녀, 드라마부문 금상

‘그것이 알고 싶다-잔혹한 충성 편' 연합뉴스



SBS는 지난 13일(현지시각) 미국 텍사스 휴스턴에서 열린 휴스턴 국제 영화제에서 탐사보도 프로그램 ‘그것이 알고 싶다'를 비롯한 총 6개 프로그램이 수상했다고 15일 밝혔다.


심사위원특별상을 받은 ‘그것이 알고 싶다-잔혹한 충성 편'은 한국 국방부 내 기밀문건 8,000쪽과 미국 국립문서기록관리청의 30년 기밀해제 문건을 언론사 최초로 수집했다. 이를 통해 5·18 광주민주화운동 당시 미국 정부가 처음부터 5·18 진행 상황을 면밀히 파악하고 있었다는 사실을 밝혀냈다. 방송 후 문재인 대통령이 반인륜적 범죄에 대한 진상규명을 지시했고, 진상규명 위원회도 출범하는 등 사회적 반향을 일으켰다.

이밖에 교양 프로그램 ‘영재발굴단-충북 단양의 피아노 소년 배용준 편', 예능 ‘정글의 법칙 인(in) 남극', ‘SBS 8 뉴스-특별사면과 평창올림픽…삼성의 은밀한 뒷거래'가 플래티늄상을, 드라마 '리턴'이 금상을, 시사교양 ‘SBS스페셜-움직여라! 발가락 편'이 은상을 차지했다.

MBC TV 시즌제 드라마 ‘검법남녀'도 드라마 시리즈 부문에서 금상을 차지했다는 소식을 전했다. 법의학자와 신참 검사의 공조 수사를 그린 이 작품은 오는 6월 시즌2 방송을 예고했다.


연합뉴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