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최태원의 실험' SK그룹, 주4일 근무 시범 시행

기사승인 2019.05.21  10:15:02

노컷뉴스

공유
default_news_ad1

SK수펙스추구협의회‧SK(주), 매월 2‧4번째주 金휴무

SK그룹의 핵심인 SK수펙스추구협의회와 SK㈜는 매월 둘째 주와 넷째 주에 '주4일 근무'를 시범 시행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21일 SK그룹에 따르면 그룹 컨트롤타워인 SK수펙스추구협의회와 지주회사인 SK㈜가 부서 여건에 따라 매월 둘째 주와 넷째 주 금요일에 휴무를 시범적으로 시행하고 있다. 

이는 최근 재계 화두인 주52시간 근무제와 일과 삶의 균형(워라밸)을 지키기 위한 조치다. 

SK그룹 최태원 회장이 기업경영철학의 최우선 가치로 두는 '구성원의 행복'도 염두에 둔 것으로 풀이된다.  

이와 관련해 SK그룹 관계자는 "SK수펙스추구협의회와 SK㈜에서 시범적으로 주4일 근무를 시행중"이라며 "이 제도를 SK그룹 전 계열사로 확산하는 것은 결정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SK하이닉스 등 공장 생산직이 주를 이루는 계열사의 경우 주4일 근무를 실시하는 것이 현실적으로 어려운 점이 주4일 근무 전 계열사 확산의 애로점으로 꼽힌다.

노컷뉴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