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울산 울주군 제2호 평생학습 마을학교 문 열다

기사승인 2019.07.11  22:30:02

주성미

공유
10면  
default_news_ad1

- ‘문수데시앙 마을학교’

   
 
  ▲ 울산 울주군은 11일 청량읍 문수데시앙1단지 아파트 관리동에서 이선호 군수와 울산평생교육진흥원 신기왕 부원장, 아파트 입주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문수데시앙 평생학습 마을학교 개소 현판식을 열었다.  
 

울산 울주군지역에 평생학습을 제공하는 두번째 마을학교가 문을 열었다.

울주군은 11일 문수데시앙 평생학습 마을학교를 개소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운영을 시작한 ‘쌍용꿈샘 마을학교’에 이어 두 번째다.

평생학습 마을학교는 마을의 유휴공간을 학습공간으로 활용해 근거리 학습기회를 제공하고 주민주도적인 운영을 통해 소통·교류를 활성화하는 마을단위 평생교육 사업이다.

문수데시앙 마을학교는 올해 11월까지 요가, 캘리그라피, 바둑 등 3개 학습강좌와 전통문화 체험강좌를 운영할 계획이다.

울주군 관계자는 “지리적으로 학습에서 소외되는 지역주민들이 평생학습의 기회를 누릴 수 있도록 앞으로도 평생학습 마을학교를 지속적으로 확대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이선호 울주군수와 울산평생교육진흥원 신기왕 부원장, 아파트 입주민 등이 참석했다.


주성미 jsm3864@iusm.co.kr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