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울산 명산초, 마을을 품은 학교 ‘보배마을학교’ 개교

기사승인 2019.07.17  22:30:02

주성미

공유
10면  
default_news_ad1
   
 
  ▲ 울산 명산초등학교에서 17일 명예교장인 서생면장과 마을 교사, 전교생 54명이 참석한 가운데 마을공동체 프로젝트인 ‘보배마을학교’ 개교식이 열렸다.  
 

학교와 마을이 함께 성장하는 울산 명산초등학교 ‘보배마을학교’가 개교했다.
17일 명산초에서는 명예교장인 서생면장과 마을 교사, 전교생 54명이 참석한 가운데 보배마을학교 개소식을 열었다.
보배마을학교란 명산초가 울산에서는 처음으로 마을과 학교의 교육 협력 모델로 마을교육공동체 프로젝트다.

보배마을학교는 교육과정연계형과 지역주민개방형, 방과후연계형 등 3가지 사업을 주축으로 진행된다. 배농사 영농인 프로그램 ‘보배키움’, 바리스타프로그램 ‘바리STAR’, 염색프로그램 ‘물들이는 배꽃마을’, 도자기 프로그램 ‘꿈꾸는 가마’, 지역일꾼 프로그램 ‘보배마을운동’, 지역안전지킴이 프로그램 ‘마을지킴이대장’ 등 6개 프로그램이 마련돼 있다.


주성미 jsm3864@iusm.co.kr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