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국동서발전, 에너지 취약계층에 2,100여만원 상당 쿨매트 지원

기사승인 2019.07.17  22:30:02

김기곤

공유
10면  
default_news_ad1
   
 
  ▲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는 17일 오후 2시 울산시청에서 에너지 취약계층의 시원한 여름나기를 지원하기 위한 ‘하절기 행복 에너지바우처’ 전달식을 가졌다. 이승현 한국동서발전 기획본부장(오른쪽 두번째), 김석진 울산시 행정부시장(왼쪽 두번째)과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하는 모습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는 17일 오후 2시 울산시청에서 에너지 취약계층의 시원한 여름나기를 지원하기 위한 ‘하절기 행복 에너지바우처’ 전달식을 가졌다.
동서발전은 이번 행복 에너지바우처를 통해 에너지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차상위계층 570개 가구에 2,194만5,000원 상당의 여름나기 용품(쿨매트)을 지원한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여름철 폭염으로 에너지 복지 사각지대 가구의 경제적 부담이 클 것”이라며 “이번에 준비한 여름나기 물품이 지역사회 모든 분들이 함께 시원한 여름을 보내는 데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동서발전은 정부 에너지바우처 제도의 혜택을 받지 못하는 에너지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차상위계층 등에 매년 행복 에너지바우처를 지원하고 있으며, 최근 5년간 1,287개 가구와 34개 시설을 후원했다.


김기곤 nafol@iusm.co.kr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