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울산현대, 전북·포항과 일전 앞두고 통영 전지훈련

기사승인 2019.11.13  22:30:03

송재현

공유
20면  
default_news_ad1
   
 
  ▲ 울산현대축구단 선수단이 13일 통영 전지훈련을 출발하기 전 단체사진을 찍고 있다. 울산현대호랑이축구단 제공  
 

울산현대가 전북과 포항과의 대결을 앞두고 13일부터 5일간 통영에서 전지훈련을 실시한다.

13일 울산현대에 따르면 이날 울산현대 선수단은 오전 훈련을 마친 후 통영으로 출발했다.


이번 전지훈련은 13일부터 17일까지 5일간 통영 산양스포츠파크에서 진행되며, 선수들은 23일 전북전과 다음달 1일 포항과의 일전을 앞두고 막판 재정비의 시간을 갖는다.

울산은 김도훈 감독 취임 이후 매년 통영을 찾아 팀워크를 다지고 있다. 2017년 1월을 시작으로 이번이 다섯 번째 방문이다.

울산은 지난 6월에 진행한 통영 전지훈련 이후 10경기에서 7승 2무 1패로 선전한 좋은 기억을 갖고 있다. 특히, 2017년 여름 통영 전지훈련을 다녀와 구단 창단 후 첫 FA컵 트로피를 들어 올린 경험도 있어, 이번에도 ‘우승의 기운’을 받기 위해 통영을 찾는다.

김도훈 감독은 “중요한 경기를 앞두고 휴식기를 맞아 통영행을 결정했다”며 “시즌 초반부터 고생한 선수들과 함께 유종의 미를 거두기 위한 준비를 하고 돌아오겠다”고 말했다.


송재현 wow8147@iusm.co.kr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