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안철수 바른미래당 비대위 전환 제안...“위원장 맡겠다”

기사승인 2020.01.27  22:30:02

iusm

공유
4면  
default_news_ad1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은 27일 손학규 대표에게 당을 비상대책위원회(비대위) 체제로 전환할 것을 제안했다.
안 전 의원은 특히 자신이 직접 비대위원장을 맡겠다는 뜻을 피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안 전 의원이 손학규 대표가 이끄는 현 지도부의 퇴진을 주문한 것으로 풀이되고 있어 손 대표 측이 어떤 식으로 대응할 지 주목된다.

안 전 의원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손 대표와 40여분간 비공개 대화를 나눈 뒤 기자들과 만나 “어려움에 처해있는 당을 어떻게 살릴 것인지, 그 활로에 대해서 깊이 있는 대화를 나눴다”며 “내일 의원단 (오찬) 모임이 있어서 그 전까지 고민해보시고 답을 주셨으면 좋겠다고 말씀드렸다”고 말했다.
안 전 의원 측에 따르면 안 전 의원은 이 자리에서 “당을 살리기 위해서는 지도체제 재정립 또는 교체가 필요하다”며 당을 비대위로 전환하거나 전 당원 투표를 통해 새 지도부 선출하는 방법, 손 대표에 대한 재신임투표 등 3가지를 제안했다.
비대위 전환의 경우 비대위원장을 안 전 의원이 맡거나 전당원투표에 따라 비대위원장을 당원이 결정하도록 하자는 제안도 덧붙였다.
그러면서 “재신임투표를 실시해서 손 대표가 재신임 받으면 현 지도체제에 대한 이의제기 없을 것”이라고도 했다.
안 전 의원이 자리를 뜬 지 10분가량 지난 뒤에야 집무실에서 나온 손 대표는 “(안 전 의원이) 지도체제 개편이 있어야 하지 않겠냐면서 그 대안으로 비대위 구성과 재신임 여부 등에 대한 전 당원 투표 등을 이야기했다”고 전했다.
그는 “비대위를 누구한테 맡길 거냐고 했더니 자기한테 맡겨주면 열심히 하겠다고 했다”며 “안 전 의원이 대화가 마무리될 쯤에 이런 이야기를 한 뒤 지금 답을 주지 말고, 내일 의원들 모임 있을 때까지 고민해보고 답을 달라고 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iusm cybervit@iusm.co.kr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