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울산 남구, 주요사업 35건 368억 국비예산 확보 나서

기사승인 2020.02.13  22:30:02

김상아

공유
8면  
default_news_ad1

- 2020년 ~ 2021년 공고사업 및 국가예산 확보대책 보고회

   
 
  ▲ 13일 남구청장 권한대행 김석겸 부구청장이 남구청 3층 회의실에서 열린 국가에산 확보대책 보고회에 참석해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울산 남구가 국가예산 확보를 위한 구체적 로드맵을 설정하고 신규사업 발굴 및 확보활동에 적극적으로 나섰다.
남구는 13일 부구청장 주재로 본관 3층 회의실에서 ‘2020년~2021년 공모사업 및 국가예산 확보대책 보고회’를 가졌다.
이날 보고회는 정부 국정과제 및 정책방향에 부합하는 경쟁력 있는 사업을 발굴하고자 지난 1월 수립한 ‘2021년 국가예산 확보 추진계획’에 따라 새롭게 발굴한 신규사업 현황 부서별 보고 및 국비 확보를 위한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주요사업으로는 △도시 소생태계 조성사업, 국가산단 활력있고 아름다운 거리 조성사업, 생활SOC시설 확충사업, 소규모 도시시설 정비사업 등 11개의 신규사업 △지역·산업 맞춤형 일자리 창출 지원사업, 2020년도 생태녹색관광 육성사업,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 신중년 사회공헌활동지원 사업, 희망사업 프로젝트(문화관광형) 사업 등 11개의 공모사업 △다함께 돌봄센터 확대 운영·설치사업, 갈현지구 외 2개 집단취락지구 연결도로 개설사업, 울산여고 하부 공영주차장 설치사업, 지자체 청소년안전망팀 선도사업, 노인요양시설 확충(기능보강) 사업 등 13개 계속사업이 발굴됐다.
신규사업 132억원, 공모사업 34억원, 계속사업 202억원 등이 투입된다.
남구는 이후 구의 신청사업 예산이 국가예산에 반영될 수 있도록 정부예산편성 일정에 맞춰 지역 국회의원과 중앙정부 및 시와의 긴밀한 협력 체계 유지, 사업의 필요성ㆍ타당성에 대한 적극적인 대응논리 개발 등 국가예산 확보에 행정력을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보고회를 주재한 남구청장 권한대행 김석겸 부구청장은 “부족한 지방재원을 감안하여 ‘선택과 집중’을 통한 국비확보로 주민들의 체감효과가 높고 지역발전을 견인할 수 있는 사업추진에 총력을 기울여야한다.”며 “분야별 정책방향에 맞춰 철저한 자료 확보와 세밀한 계획을 통해 국가예산 확보에 최선의 노력을 경주해 달라.”고 강조했다.
한편 남구는 지난해 신정3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170억, 옥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75억, 생활밀착형 국민체육센터 건립사업 122억 등 국·시비 2,717억원을 확보한 바 있다.


김상아 lawyer405@iusm.co.kr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