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청년 고민, 청년이 직접 해법 찾는다”

기사승인 2020.03.25  22:30:02

강태아

공유
3면  
default_news_ad1

- 울산청년네트워크 6개 팀 연구과제 활동 지원

청년이 고민하는 문제를 청년이 직접 해법을 찾는 제2기 울산청년네트워크(이하 ‘울청넷’)가 2020년 팀별 연구과제를 선정하고 본격 활동에 들어갔다.

25일 울산시에 따르면 팀별 연구모임은 △능력·개발권리보호 △주거·생활안정 △문화 활성화 △고용·일자리 등 4개 분과 6개 팀으로 이뤄져 있다.


각 팀은 3명 이상 자율적으로 구성되었으며, 매월 1~4회 정기 회의를 통해 정책 연구 활동을 수행해 나갈 예정이다.

‘청년 기반 도시재생 사례 연구팀’은 국내외 청년 기반 도시재생 사업 관련 사례를 연구하게 된다.

이미 참여 중인 삼호동 도시재생 주민학교를 기반으로 삼호동 주민, 도시재생 지원센터와 적극 연계하여 사례 조사 및 수요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심야문화 향유를 위한 은하수 버스 운행 연구팀’은 택시, 대리운전 중심의 심야 교통수단 대신 청년들이 이용할 수 있는 울산형 심야버스 운영 방안 및 수요조사를 진행하게 된다.

‘울산청년건강팀’은 울산 청년들의 정신건강 관련 문제 현황 및 실태를 조사하고, 타 지자체 우수 사례를 바탕으로 실현 가능한 울산 청년 정책을 발굴할 예정이다.

‘복지테크팀’은 울산시 기본 교통수단인 버스를 기반으로 자전거를 이용한 환승 방법 등 청년들이 이용할 대중교통 수단을 연구하게 된다.

이외 ‘소셜팀’에서는 울산 청년들을 위한 청년정책, 혜택, 지원사업 등의 다양한 정보를 한눈에 알아볼 수 있는 청년플랫폼 구축 프로젝트를 추진하며, ‘창업팀’에서는 청년 창업을 준비하는 이들을 위해 찾아가는 청년 창업 정책 아카데미 등을 기획, 연구한다.

울산시 관계자는 “청년이 살고 싶은 청년 친화도시를 만들기 위해 청년 활동 지원사업과 청년 인재 양성 및 자치 역량 강화를 위한 지원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며 “올해 우수 연구과제 등에 대해서는 적극적으로 정책에 반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강태아 kt25@iusm.co.kr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