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국제로타리 3721지구 울산로타리클럽,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 1억120만원 상당 음압격리캐리어 23대 성품 전달

기사승인 2020.06.29  22:30:03

장다원

공유
8면  
default_news_ad1
   
 
  ▲ 국제로타리 3721지구는 29일 울산시청 햇빛광장에서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 1억120만원 상당의 음압격리캐리어 23대를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국제로타리 3721지구는 29일 울산시청 햇빛광장에서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 1억120만원 상당의 음압격리캐리어 23대를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이날 기탁된 음압격리캐리어 총 23대는 울산지역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울산대학교병원, 동강병원, 중앙병원, 울산시티병원, 울산병원, 좋은삼정병원, 서울산보람병원 7곳과 더불어 양산지역 선별진료소 2대, 밀양지역 선별진료소 1대가 긴급 지원됐다.


이번 지원사업은 코로나19가 종식되지 않고 계속되고 확산이 우려되는 시기에 음압병상이 부족한 현실에 아주 적절한 사업이라 사료된다.

로타리는 세계 120만여 회원과 클럽으로부터 기부금을 모아서 이 기금으로 각 클럽이 사업계획을 신청하면 꼭 필요한 사업부터 배분하게 되는데, 주로 인도주의 사업을 지원하고 올해부터 재난대응 기금으로 사용하게 됐는데, 울산로타리클럽이 적정하게 선정된 것이다.

이 사업을 주관한 황인삼 울산로타리클럽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음압병동이 절대적으로 부족한 상황에 있는 지역 내 선별진료소에 조금이나마 도움됐으면 하는 마음으로 울산시 의사협회의 협조를 얻어 이 사업을 추진했는데 코로나19가 하루빨리 종식돼 음압격리 캐리어가 사용되는 일이 없기를 바라고, 지역경제가 다시 활성화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꾸준히 지역사회를 위해 나눔을 실천하는 울산로타리클럽이 되겠다”고 밝혔다.

한시준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은 “장기화된 코로나19로 인해 각 선별진료소는 어려움이 많을텐데 울산로타리클럽에서 뜻깊은 기부를 해주셔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장다원 jjangda229@iusm.co.kr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