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에어부산, 오는 17일부터 인천~中선전 노선 운항 재개

기사승인 2020.07.09  22:30:03

박현준

공유
11면  
default_news_ad1

- 인천~선전 노선 방역확인증 획득…내달부터 인천~닝보 노선도 재운항

   
 
  ▲ 에어부산 항공기.  
 

부산을 기반으로 하는 지역항공사 에어부산(사장 한태근)이 오는 17일부터 인천~선전 노선의 운항을 재개한다.

9일 에어부산에 따르면 현재 중국 지방정부로부터 방역확인증을 획득, 오는 17일부터 매주 1회 운항할 계획이다.


에어부산이 인천~선전 노선의 운항을 재개하게 되면 에어부산의 국제선 재운항은 지난 3월 9일 국제선 운항 중단 이후 131일 만이다.에어부산의 인천~선전 노선은 매주 금요일 주 1회 운항한다. 인천국제공항에서 오전 8시 50분에 출발해 선전 바오안 국제공항에 오전 11시 20분 도착하며 선전에서는 낮 12시 50분에 출발해 인천국제공항에 오후 5시 15분에 도착한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인천~선전 노선의 항공편 예약은 다음주부터 예약센터(1666-3060)를 통해서 받을 계획으로 정확한 예약 일시는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할 계획”이라며 “향후 중국 항공당국의 지침에 따라 주 2회까지 증편도 고려하고 있으며, 오는 8월부터는 인천~닝보 노선 재운항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에어부산은 정부의 김해공항 국제선 입출국 제한조치가 해제되는 대로 김해공항에서도 재운항에 나설 예정이다.

에어부산은 국내선에서 진행하고 있는 보건안전 정책을 인천~선전 노선 운항에서도 동일하게 적용한다. △탑승구 앞 열화상 카메라·자동 손소독기 비치 △발권 카운터 손님 간 거리두기 △탑승권 셀프 인식 △기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 △기내 다중이용시설물 상시 소독 등을 진행해 기내에서의 감염을 원천적으로 차단한다는 계획이다.

에어부산 한태근 사장은 “이번 인천~선전 노선 재운항을 통해 현지 교민, 유학생 등 필수적으로 이동이 필요한 분들에게 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며 “손님들이 안심하고 이동하실 수 있도록 철저한 방역에 모든 역량을 집중해 나갈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양산 / 박현준 기자


박현준 phj2280@iusm.co.kr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