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감성시인' 나태주, 초청강연 열려

기사승인 2020.08.09  22:30:02

고은정

공유
12면  
default_news_ad1
   
 
  ▲ 나태주 초청강연이 시민 50여명이 함께한 가운데 지난 7일 울산남구문화원이 운영하는 장생포 아트스테이에서 개최됐다.  
 

한국의 대표 감성시인, 나태주 초청강연이 지난 7일 울산남구문화원이 운영하는 장생포 아트스테이에서 열렸다.

이번 행사는 해가 지면 유동인구가 없는 장생포에 야간 문화예술 행사를 편성해 지역 주민의 문화적 감성 함양을 도모하기 위해 기획됐다.


장생포 아트스테이에 따르면, 이날 행사는 울산 시민 50여 명이 함께해 ‘시를 통해 헤아리는 삶의 지혜’를 주제로 1시간 30분가량 진행됐다.

시인은 특유의 긍정 에너지를 발산해내며 강연 내내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끌고 강연 후 독자와의 대화 시간을 통해 다양한 세대의 질문에 유쾌하면서도 따뜻한 문장으로 위로를 건넸다.

나태주 시인은 대표시 <풀꽃>의 전문(‘자세히 보아야 예쁘다, 오래 보아야 사랑스럽다, 너도 그렇다’)을 시민들과 함께 낭송하며 강연을 마무리했다.

나 시인은 1945년 충남 서천군에서 출생, 1971년 서울신문 신춘문예로 등단했다. 교직 생활 후 공주문화원 원장을 지냈다. 2019년 소월시문학 대상을 수상했다. 현재 공주풀꽃문학관 주거 시인으로 활동하며, 한국시인협회장을 맡고 있다.


고은정 kowriter1@iusm.co.kr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