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울산 ‘0613’ 카페, BTS 팬클럽 성지로 각광

기사승인 2020.09.17  22:30:00

연합뉴스

공유
13면  
default_news_ad1
BTS 데뷔일과 같은 가게 이름으로 팬들 사이에서 명소로 부상한 ‘0613’ 카페. 공교롭게도 건물 외벽에 부착된 ‘봄날'이란 건물명도 BTS 노래 제목과 똑같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개업일-데뷔일 같아…건물이름도 ‘봄날’
 우연의 일치…멤버 생일파티 장소로 인기
‘방탄소년단 투어’ 수도권 팬들도 많이 찾아

 

울산의 한 카페가 개업일을 뜻하는 네 자리 숫자로 가게 이름을 지었는데, 공교롭게도 그 날짜가 방탄소년단(BTS) 데뷔일과 같은 바람에 ‘아미'(BTS 팬클럽)의 성지로 부상해 화제다.

‘0613'.

울산시 남구 신정동에 2014년 6월 13일 문을 연 작은 카페는 단순하게 이름을 지었다. 

평범했던 이 카페가 ‘BTS 테마 카페'로 변모한 것은, 2018년 연말 걸려온 한 통의 전화가 계기가 됐다.

경기도 안산에 산다고 소개한 상대방은 “왜 이름이 0613 이냐”고 대뜸 물었다. “개업한 날짜”라고 업주가 설명하자, “이건 운명인데, 혹시 방탄소년단 아시냐”는 난해한 질문이 보태졌다.

“아이돌에게 관심이 없어 잘 모른다”는 대답에는 “카페 이름이 BTS 데뷔 날이고, 벽에 ‘봄날'도 붙어 있으니 아미들의 성지가 될 것 같다. 멤버들 생일 이벤트를 카페에서 하고 싶다”는 제안이 뒤따랐다.

 

BTS 데뷔일과 같은 가게 이름으로 팬들 사이에서 명소로 부상한 ‘0613’ 카페. 공교롭게도 건물 외벽에 부착된 ‘봄날'이란 건물명도 BTS 노래 제목과 똑같다. 사진은 내부 벽면에 진열된 포스터·사진.연합뉴스 연합뉴스

 

 

이 대목에서 ‘봄날'은 카페 건물 외벽에 붙어 있는 건물 이름을 지칭한다. 참고로 봄날은 BTS가 2017년 발표한 앨범 타이틀곡 제목이다.

그렇게 그해 12월 30일 BTS 멤버 뷔(본명 김태형)의 생일을 맞아 카페에서는 첫 파티가 열렸다. 이어 2019년엔 멤버 7명 전원의 생일과 BTS 데뷔일에 맞춰 총 8번 파티가 개최됐다.

이런 소문이 퍼지면서 울산 인근뿐 아니라 수도권에서 ‘BTS(방탄소년단) 투어'의 하나로 카페를 찾는 팬들이 늘었다. 

카페 업주는 17일 “커피 맛으로 승부를 보려던 평범한 카페였는데, 기막힌 우연 덕분에 ‘울산의 아미 성지'란 정체성이 생겨버렸다”면서 “스타를 응원하고 행복해하는 좋은 사람들을 알게 돼서 큰 행운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