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울산시 지원 창업기업 ㈜마린이노베이션, 울산자유무역지역 공장 입주

기사승인 2020.09.20  22:30:02

조혜정

공유
2면  
default_news_ad1

- 친환경 제조업 최초...오는 2021년부터 본격 제품 생산

울산시가 발굴 지원한 대표적인 창업기업 ㈜마린이노베이션(대표 차완영)이 ‘울산자유무역지역’에 입주한다.

마린이노베이션은 울산시가 주관하는 각종 창업보육사업의 지원을 받으며 성장했다.


최근 공장부지 물색에 어려움을 겪고 있던 중 울산자유무역지역관리원의 울산자유무역지역 입주공모신청에 참여, 지난 18일 표준공장동(1,798㎡)에 입주해 오는 2021년 본격 제품 생산에 들어갈 예정이다.

마린이노베이션은 해조류 추출물과 해조류 부산물을 이용한 친환경 신소재를 개발해 플라스틱 및 목재 대체재를 생산한다. 해조류 추출물로는 생분해 비닐봉지와 식품인 ‘달하루’가 있으며, 해조류 부산물로는 계란판, 종이컵, 식품용기 등을 제작한다.



울산자유무역지역은 대규모 산업단지와 신항만이 인접해 있어 무역활동의 생산성과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는 산업 환경을 제공한다. 입주기업은 조세감면, 저렴한 임대료 등 활발한 수출활동을 위한 다양한 행정 서비스와 인센티브를 제공받는다.

마린이노베이션은 2019년 1월에 설립된 기업으로 5개 부처 장관상을 수상했고, 지난 6월에는 민간 투자 주도형 기술 창업 프로그램인 팁스(TIPS)에 선정돼 ‘해조류와 키토산을 이용한 친환경 종이컵 개발’을 연구 중이다.


조혜정 jhj74@iusm.co.kr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