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울산경찰청, 지난해 교통사고 사망자 23.2% 감소 공로 ‘국무총리 표창’

기사승인 2020.09.23  22:30:02

김상아

공유
8면  
default_news_ad1

울산지방경찰청은 교통사고 사망자 수 감소 공로로 국무총리 단체표창을 수상했다고 23일 밝혔다.

지난해 울산지역 교통사고 사망자 수는 53명으로 앞선 3년(2016∼2018년) 평균 사망자 69명보다 16명(23.2%) 감소했다.


울산경찰은 교통사고 예방과 교통질서 확립을 위해 울산시, 도로교통공단, 한국교통안전공단 등 유관기관·단체들과 교통안전협의체를 구성해 사고 감소를 위한 추진사항 등을 공유해왔다.

음주운전·이륜차 등 취약 분야를 중심으로 교통안전 활동과 교육·홍보활동도 전개했다.

교통사고 다발지역 개선, 제한속도 강화, 신호체계 개선, 무단횡단 금지시설 확충 등 다양한 교통정책을 추진했다.

울산경찰청은 교통사고 사망자 수를 크게 감소시킨 공로로 2016년 대통령 표창과 2017·2018년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에 이어 이번에 국무총리 표창까지 수상했다.

울산청 관계자는 “이번 표창 수상은 시민들의 교통안전에 대한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 덕분”이라며 “앞으로도 시민과 함께 더 안전하고 안심할 수 있는 교통문화 정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상아 lawyer405@iusm.co.kr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