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대통령 사면, 통합에 기여못해 56.1% vs 기여해 38.8%"

기사승인 2021.01.11  08:43:37

연합뉴스

공유
default_news_ad1
[리얼미터 제공] 연합뉴스

두 전직 대통령 사면 효과에 대해 국민의 절반 이상이 부정적으로 생각한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1일 나왔다.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지난 8일 전국 18세 이상 남녀 500명을 대상으로 '전직 대통령 사면의 국민 통합 기여도'를 조사한 결과, "기여 못 할 것"이라는 응답이 56.1%로 집계됐다.

"기여할 것"이라는 응답은 38.8%였고, "잘 모르겠다"는 5.1%였다.

이념 성향별로 진보층(17.7% vs 81.4%)에서는 부정 응답이 압도적이지만 중도층(46.9% vs 49.2%)과 보수층(48.1% vs 50.1%)에서는 오차범위 내에서 팽팽했다.

정당별로 더불어민주당 지지층(81.7%)과 무당층(59.4%)에서 부정 응답이 많았고, 국민의힘 지지층(64.1%)에선 긍정 응답이 많았다.

연령대는 높을수록 긍정 응답이 많았다. 20∼50대에서는 부정 응답이 과반, 60대와 70세 이상에선 긍정 응답이 과반이었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포인트다.

연합뉴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