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모더나는 교차접종 안되는데"…진도서 12명 AZ로 잘못 접종

기사승인 2021.09.10  09:00:39

연합뉴스

공유
default_news_ad1

9월 6일 잘못 접종한 후 현재까지 이상증세 없어

백신(CG) [연합뉴스TV 제공](아래 기사와 무관한 자료그림입니다.) 연합뉴스

전남 진도의 한 의료기관에서 1차 접종에서 모더나 백신을 맞은 12명에게 2차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잘못 접종했다.

9일 진도군에 따르면 지난 6일 오전 진도읍 한 의원에서 50대 주민 12명을 대상으로 2차 접종을 하던 중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잘못 접종했다.

AZ 백신은 바이러스 벡터 계열, 화이자와 모더나는 메신저 리보핵산(mRNA) 계열 백신이다.

방역 당국은 AZ나 화이자 백신은 교차 접종을 허용하고 있지만 모더나 백신은 현재까지 교차 접종을 허용하지 않고 있다.

진도군은 해당 의료기관이 냉장 보관 중이던 백신 종류를 혼동해 실수한 것으로 보고 백신 접종 위탁 의료기관에서 배제했다.

이곳에서 백신을 맞을 예정이었던 주민 1천여 명은 진도군보건소에서 직접 접종한다.

방역 당국은 일선 병원 등에서 4종류의 백신 접종이 이뤄짐에 따라 지난 7월부터 화이자 보라색, 모더나 빨간색, 아스트라제네카 흰색, 얀센 파란색 등 고유 색깔 표식으로 백신 종류를 구분하도록 했다.

진도군 관계자는 "현재까지 이상 반응을 호소하는 주민은 없다"며 "통상 1주일 정도 이상 반응을 확인하지만 오접종 신고일로부터 2주간 이상 반응을 확인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item7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