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헌혈봉사회, 5년간 임직원 7,000명 단체헌혈 참여

기사승인 2022.06.27  13:40:33

윤병집 기자

공유
default_news_ad1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헌혈봉사회원들이 헌혈버스 앞에서 헌혈 독려 피켓팅을 하고 있다. 이들은 최근 5년간 국내 단일 사업장 가운데 헌혈 참여자 수가 가장 많은 7,000여명으로 집계됐다.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헌혈봉사회는 최근 5년간 국내 단일 사업장 가운데 헌혈 참여자 수가 가장 많은 7,000여명으로 집계됐다고 27일 밝혔다.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헌혈봉사회는 매년 4회 이상 2주간 회원들이 사내 20여개 식당 앞에서 직원들을 대상으로 헌혈 참여를 적극 독려하고 있다. 그 공로로 강홍규 회장은 헌혈자의 날 울산광역시장 표창, 김춘록 회원도 대한적십자사 혈액관리본부장 표창을 수상하기도 했다.



이외에도 코로나19 감염병이 처음 퍼진 지난 2020년에는 울산지역 보건의료를 위해 노사가 '코로나19 위기극복 특별합의' 후속조치의 일환으로 대규모로 단체 헌혈캠페인을 진행해 3,300명이 넘는 임직원들이 울산지역 혈액위기 극복 지원에 나섰으며,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마스크 4만매를 대한적십자사에 전달하기도 했다.



강홍규 헌혈봉사회 회장은 "많은 사우들이 뜻 깊은 헌혈 행사에 동참해줘서 고맙다"며 "울산지역 혈액 수급난 극복을 위해 현대자동차 봉사회가 앞장서 수혈이 필요한 환자와 그 가족들이 힘들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윤병집 기자 sini20000kr@naver.com


윤병집 기자 sini20000kr@naver.com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item7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