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尹대통령, 對나토 협력 강화…하반기 협력 파트너십 체결한다

기사승인 2022.06.28  18:10:39

김준형 기자

공유
default_news_ad1
尹대통령, 對나토 협력 강화…하반기 협력 파트너십 체결한다

나토 정상회의 일정 본격화…한-프랑스 정상회담까지 10차례 양자회담 소화

김태효 "아태 지역내 맞춤형 전략적 파트너십 설계 논의"





(마드리드=연합뉴스) 이준서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이번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참석을 계기로 한-나토 협력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한국과 나토의 새로운 전략적 협력관계를 위해 올해 하반기 '한-나토 협력 파트너십'도 체결하기로 했다.

김태효 국가안보실 1차장은 28일(현지시간) 나토 정상회의가 열리는 스페인 마드리드의 프레스센터에서 브리핑을 통해 "이번 나토 정상회의는 대한민국의 글로벌 파트너십을 확대한다는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김 차장은 "윤 대통령은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어떤 맞춤형 전략적 파트너십을 설계할지 구체적으로 논의할 것"이라며 "우리의 인도·태평양 전략과 유럽 파트너국들이 어떤 협력을 모색할지 논의를 시작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나토가 우리나라를 비롯해 일본, 호주, 뉴질랜드까지 아·태 주요국을 초청하면서 인도태평양 지역으로 파트너십을 확대하는 상황에서 주도적인 역할에 나서겠다는 취지라는 설명이다.

이와 관련, 윤 대통령과 옌스 스톨텐베르그 나토 사무총장의 이날 면담을 계기로 대(對)나토 협력 파트너십도 구체화한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올해 하반기 새로운 한-나토 협력 프로그램의 체결을 약속하게 될 것"이라며 "각종 경제안보의 치열한 경쟁 속에서 군사안보협력을 넘어 한-나토가 어떠한 새로운 전략적 협력 관계를 맺을지에 대해 문장화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벨기에 브뤼셀에 주(駐)나토 대표부 설치에 나서는 것도 이같은 맥락이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3시50분(한국시간 밤 10시50분) 앤서니 노먼 알바니지 호주 총리와의 정상회담으로 첫 공식 일정을 시작한다.

호주는 나토가 '아시아·태평양 파트너국'이라는 이름 아래 이번 정상회의에 한국과 함께 처음 초청한 아태지역 4개국 중 하나다.

윤 대통령은 이어 스톨텐베르그 나토 사무총장과 면담한다.

윤 대통령 부부는 이날 밤 스페인의 펠리페 6세 국왕 부부 주최로 열리는 갈라 만찬에도 참석하는 시작으로 '나토 정상회의 공식일정'에 들어가게 된다.







프랑스와의 정상회담이 추가되면서 윤 대통령은 이번 방문 기간 10차례 양자 회담을 소화하게 된다.

이날 한-호주 정상회담에 이어 네덜란드·폴란드·덴마크(29일), 체코·영국·프랑스(30일)와 정상회담을 갖는다. 유럽연합(EU) 집행위원장, 캐나다 및 루마니아 정상과는 약식회동이 추진된다.

파트너국으로 초청된 한국과 일본, 호주, 뉴질랜드 4개국 정상회담도 계속 조율 중이다.

윤 대통령은 오는 29일 오후 3시(한국시간 밤 10시) 시작되는 '나토 동맹국·파트너국 정상회의'에서 3분가량 연설한다.

윤 대통령은 국제사회 연대에 의해서만 자유와 평화가 보장된다는 것을 강조하고, 급변하는 글로벌 안보환경에 부합하도록 2006년 시작된 한-나토 의제의 폭과 지리적 범위를 한층 확대하는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아울러 북핵 문제와 관련, 나토 동맹국이 한국을 일관되게 지지해온 것을 평가하고 북한 비핵화를 위한 나토의 지속적인 협력을 당부할 예정이라고 김 차장은 설명했다.

jun@yna.co.kr

   
나토 정상회의 브리핑하는 김태효 국가안보실 제1차장

(마드리드=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김태효 국가안보실 제1차장이 28일(현지시간)오전 스페인 마드리드 푸에르타 아메리카 호텔 내 프레스룸에서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 정상회의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2022.6.28

jeong@yna.co.kr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공군 1호기에서 기자들과 대화하는 윤석열 대통령

(마드리드=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7일(현지시간)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김건희 여사와 함께 공군 1호기에 탑승,기자들과 대화하고 있다. 2022.6.28

jeong@yna.co.kr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스페인 도착한 윤석열 대통령 내외

(마드리드=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27일(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바라하스 국제공항에 도착, 이동하고 있다. 2022.6.28

jeong@yna.co.kr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김준형 기자 jun@iusm.co.kr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item75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