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국동서발전, 스마트발전소 구축 위한 무선 IoT망 실증 완료

기사승인 2019.05.21  22:30:03

김기곤

공유
12면  
default_news_ad1
   
 
  ▲ 한국동서발전㈜이 21일 당진화력본부에서 한전KDN, 전자부품연구원, ㈜센불과 ‘자가무선망 및 에너지 하베스팅 기술을 이용한 발전설비 감시·진단 시스템 개발과제’에 대한 실증을 완료했다.  
 

한국동서발전㈜이 21일 당진화력본부에서 한전KDN, 전자부품연구원, ㈜센불과 ‘자가무선망 및 에너지 하베스팅 기술을 이용한 발전설비 감시·진단 시스템 개발과제’에 대한 실증을 완료했다.

동서발전은 발전분야에 4차 산업기술을 접목하기 위해 추진 중인 스마트 발전소 구축 연구과제의 일환으로 IoT(사물인터넷) 기술을 개발했다. 일반 상용 IoT망을 사용하지 않고 동서발전 고유의 재난·안전 통신망(DMR)과 로라(LoRa, Long Range) 중계장치를 이용한 융합 통신망을 구축햐 경제성, 보안성 및 재난·사고 대비 업무 연속성을 강화했다.


발전소는 국가기반시설에 해당해 보안이 취약한 무선망 활용이 어려웠으나 이번 연구과제를 통해 자가무선망을 활용한 IoT망을 구축함으로써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했다.

또한 진동, 온도 등을 감지하는 무선 IoT센서를 통해 발전설비 감시범위를 확대해 데이터 기반의 효율적 설비운영, 점검시간 단축, 안전사고 예방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며, 향후 실증을 완료한 IoT망을 전 사업소로 확대할 예정이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현재 동서발전은 지능형 IoT 안전벨트, 블록체인을 이용한 IoT망 암호화 기술, IoT 센서를 이용한 위험시설물 관리시스템 등을 개발 중”이라며 “4차산업 신기술을 활용한 기술혁신을 적극 추진해 신산업 육성 및 일자리 창출 등 사회적 가치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김기곤 nafol@iusm.co.kr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