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서장훈, 모교 연세대 저소득층 학생들에 1억5,000만원 쾌척

기사승인 2019.09.10  22:30:00

연합뉴스

공유
17면  
default_news_ad1

연세유업 브랜드 광고 모델 출연료 전액 기부

 


농구 스타 출신 방송인 서장훈(사진)이 모교 연세대학교 소외계층 학생들에게 장학금 1억5,000만원을 기부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10일 소속사 미스틱스토리에 따르면 서장훈은 최근 연세유업 브랜드 광고 모델을 하면서 받게 될 출연료를 연세대 저소득층 학생을 위해 써달라며 전액 기부했다.
서장훈은 2013년 프로농구에서 은퇴하며 선수 시절 받은 마지막 연봉 1억원에 자비 1억원을 더한 2억원을 연세대 재학 중인 소외계층 학생을 위해 기탁한 바 있다.


연합뉴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