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코로나19 확진자 30명 울산 공연 취소·연기 여전

기사승인 2020.02.17  22:30:02

고은정

공유
16면  
default_news_ad1

- 울주문예회관, 26일 2월 하우스콘서트 취소

코로나19 확진자가 30번까지 발생한 가운데 울산지역공연장들의 공연 취소 및 연기가 여전히 이어지고 있다.

울산문화예술회관은 2월21일~23일 예정됐던 어린이 뮤지컬‘바다탐험대-옥토넛’을, 3월 15일 ‘오퍼스원&울주유스오케스트라 특별연합 정기연주회’와 3월 21일 ‘제8회 울산시 영재청소년오케스트라 정기연주회’, 4월 3~5일 계획됐던 패밀리뮤지컬 ‘헤이지니&럭키강이 시즌2-비밀의 문’을 각각 취소했다.


또 울주문화예술회관은 이달 26일 선보일 예정이었던 2월 하우스콘서트(팝페라 가수, 고예주&Friends)를 취소했다.

중구문화의전당도 이달 25일 상영예정이었던 씨네스테이지 푸치니의 오페라<토스카>를 취소했으며, 29일 진행이었던 ‘어린이 명작무대1-고추장 떡볶이’는 12월 26일로 연기했다.

공연장 관계자들은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예방을 위해 부득이하게 취해진 조치로, 전시 관람 등을 위해 행사장을 찾는 관람객의 감염예방을 위해 손세정제 소독용 스프레이 비치 등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



2월21~23일 어린이 뮤지컬‘바다탐험대-옥토넛’ 울산문화예술회관 취소

2월 25일 씨네스테이지-푸치니의 오페라<토스카> 중구문화의전당 취소

2월 26일 2월 하우스콘서트-고예주&Friends 울주문화예술회관 취소

2월 29일 어린이 명작무대1-고추장 떡볶이 중구문화의전당 연기(12.26)

3월 15일 오퍼스원&울주유스오케스트라 연합연주회 울산문화예술회관 취소

3월 21일 제8회 울산시 영재청소년오케스트라 정기연주 울산문화예술회관 취소

4월3~5일 헤이지니&럭키강이 시즌2-비밀의 문 울산문화예술회관 취소


고은정 kowriter1@iusm.co.kr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