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현대차, 코로나19 극복 삼계탕 나눔 행사

기사승인 2020.08.13  22:30:03

고은정

공유
8면  
default_news_ad1

- 북구 어르신·의료진에게 삼계탕 도시락 2,000개 지원

   
 
  ▲ 현대차 노사는 지난 13일, 울산북구청에서 북구지역 29개 경로당 어르신 1,870명과 코로나19 선별진료소로 지정된 북구보건소 및 울산시티병원에 근무하는 의료진 130명 대상 총 2,000명분의 삼계탕을 지원하는‘힘내라 북구! 현대자동차 노사 삼계탕 DAY 나눔행사를 진행했다.  
 
   
 
  ▲ 현대차 노사는 지난 13일, 울산북구청에서 북구지역 29개 경로당 어르신 1,870명과 코로나19 선별진료소로 지정된 북구보건소 및 울산시티병원에 근무하는 의료진 130명 대상 총 2,000명분의 삼계탕을 지원하는‘힘내라 북구! 현대자동차 노사 삼계탕 DAY 나눔행사를 진행했다.  
 

현대자동차가 울산 북구지역 경로당 어르신과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헌신하고 있는 선별진료소 의료진들의 건강 챙기기에 나섰다.
현대차 노사는 지난 13일, 울산북구청에서 북구지역 29개 경로당 어르신 1,870명과 코로나19 선별진료소로 지정된 북구보건소 및 울산시티병원에 근무하는 의료진 130명 대상 총 2,000명분의 삼계탕을 지원하는‘힘내라 북구! 현대자동차 노사 삼계탕 DAY 나눔행사를 진행했다.
이에 앞서 노사는 이번 행사를 위해 사회공헌기금 3,100만원을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사)울산 북구자원봉사센터에 3,100만원을 기탁했다.

이 날 행사에는 현대차 김창환 울산총무실장, 안태호 현대차 노조 사회연대실장, 이동권 울산 북구청장, 김종식 대한노인회 북구지회장, 오세찬 북구자원봉사센터 이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같은 시각, 현대자동차 사업부봉사단과 북구여성자원봉사회 봉사자 100여명은 북구지역 29개 경로당 별로 삼계탕 도시락을 직접 전달함으로써 나눔 봉사에 힘을 보탰으며, 전달된 도시락 취식은 자택과 사무실 등 안전한 공간에서 진행됐다.
현대차 사회공헌활동 담당자는 “지역 어르신들의 건강한 여름 나기를 기원하는 마음을 담아 2003년부터 매년 삼계탕 등 보양 메뉴를 지원해왔는데, 올해는 코로나19 방역 최전선에서 헌신해 주신 지역 선별진료소 의료진에게도 응원메시지와 함께 감사의 마음을 담아 삼계탕 도시락을 지원하게 됐다”고 말했다.


고은정 kowriter1@iusm.co.kr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28
ad30
default_side_ad1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